본문 바로가기
산업/ICT

[ICT] 대구시, ‘폭염 디지털 트윈’ 개발 추진

by TheCCE 2022. 1. 8.
728x90
반응형
SMALL

 

 

 

 

대구시는 2019년에 이어 행정안전부 주관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공모사업에 ‘폭염 디지털 트윈 개발사업’이 선정돼 10억원을 확보했다.

최근 기후변화, 도시화 등으로 폭염발생 빈도 및 강도가 증가하는 지역의 특수성을 고려해 폭염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피해를 경감하기 위해 폭염디지털 트윈 개발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폭염 디지털 트윈(Digital Twin)’이란 첨단 4차산업혁명 기술(IoT, AI,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현실과 동일한 환경의 지형, 건물, 일조권, 교통상황, 기상정보 등을 그대로 디지털 세상에 구현해 폭염 취약지 파악, 우선 대응 지역 선정 등 실시간 자료기반의 분석을 통해 지역맞춤형 재난예방 및 대응이 가능한 시스템이다.

 

 

 


대구시는 폭염재난 선제적 대응체계 구축과 피해경감을 목표로 대구지역의 폭염정보를 시민들에게 실시간 공유하고 폭염대응 업무를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대구시 재난안전 플랫폼(안심하이소)을 통해 제공할 예정이다.

개발이 완료되면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폭염대응 정책 수립에 활용하고, 사회기반정보(연령, 성별, 주민특성 등)와 상관성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초단기 폭염재난 예측(시뮬레이션)’으로 재난취약계층의 최소화 및 폭염피해 예방·경감 등에 효과적이고 선제적인 재난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김철섭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그간 대프리카라고 불리던 대구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4차산업혁명 기술을 융합한 차세대 통합형 재난관리 시스템 개발을 성공적으로 이끌겠다”며, “대구시 재난통합관리 플랫폼 ‘안심하이소’를 통해 재난정보를 투명하게 공유하고 시민의 안전의식에 발맞추는 적극행정으로 첨단 재난정보 활용의 선도도시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2022.01.07 - [산업/ICT] - [ICT] 현대차, 세계 최고 수준 ‘메타버스 팩토리’ 추진

 

[ICT] 현대차, 세계 최고 수준 ‘메타버스 팩토리’ 추진

현대자동차가 오는 2022년 말 ‘현대자동차그룹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HMGICS)’ 완공에 맞춰 세계 최고 수준의 메타버스* 기반의 디지털 가상공장을 구축한다. 현실의 ‘스마트팩토리’를 디

thecce.kr

 

 

 

 

728x90
반응형
LIST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