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업/증권

[IR] 에이아이코리아, 70억원 규모 Pre-IPO 투자 유치

by TheCCE 2022. 1. 14.
728x90
반응형
SMALL

 

 

 

2차전지 전해액 공급 시스템 선도 기업
기존 건식 세정 기술을 응용한 폐배터리 재생 기술을 이용해 신규 사업 진출

 

 

 

국내 2차전지 3개 업체의 전해액 공급 시스템(CESS) 장비 및 시설 공사 전문 기업 에이아이코리아(대표이사 안진호)는 약 70억원 규모의 상장 전 지분 투자(Pre-IPO) 유치를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Pre-IPO 라운드에는 기존 투자자인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을 비롯해 인터밸류파트너스, 에이피알파트너스, 한국투자증권 등이 참여했다.

 

 

에이아이코리아, 약 70억원 상장 전 지분 투자(Pre-IPO) 유치

 


2014년 회사 설립 이후 에이아이코리아는 신성장 사업으로 2차전지 전해액 공급 장치인 CESS (Central Electrolyte Supply System)를 개발, LG에너지솔루션 폴란드 공장에 성공적으로 설치하며 특화한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최근 국내 2차전지 제조 빅3 업체(LG에너지솔루션, SK on, 삼성SDI) 등에서 700억원 이상을 수주해 2021년 매출 300억원을 달성했으며, 올 상반기 약 350억원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다.

이전까지 2차전지 전해액은 200㎏ 캐니스터(Canister)를 통해 공급했다. 그러나 최근 2차전지의 대량 생산 시스템을 충족하기 위해 20t이 넘는 ISO 탱크로 대량 양산할 수 있는 에이아이코리아의 전해액 이송 장치가 주목받고 있다. 에이아이코리아는 CESS 시스템 설계부터 설치, 운영, 인허가까지 가능한 국내 유일의 업체다.

이번 투자금으로 에이아이코리아는 2차전지 전해액 공급 시스템뿐만 아니라, 폐배터리 재생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연구 개발 및 유럽 현지 시설 투자 등을 가속할 계획이다.

인터밸류파트너스 이창호 상무는 “2년 넘게 이 회사의 성장을 눈여겨봤다. 최근 2차전지 3개 업체의 해외 공장 수주를 통해 핵심 경쟁력을 인정받았으며, 이번 투자를 통해 2차전지 사업의 다각화가 계획대로 진행이 될 수 있어 큰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에이아이코리아는 올 하반기 코스닥 시장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대표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다.

 

 

 

728x90

 


에이아이코리아 개요

에이아이코리아는 2003년 반도체 장비에 필요한 정밀·특수 부품 가공 사업을 시작으로, 국내 주요 장비 업체와의 긴밀한 협력 관계 속에 안정적인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있다.

 

2015년 가공 사업을 통해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친환경 건식 세정 설비 개발을 위해 플라즈마 연구소를 설립했고, 2016년 반영구적 전극이 탑재된 대기압 플라즈마-DIEHARD를 출시했다.

 

비접촉 세정 전문 장비 제조사로 도약하기 위해 2017년 초음파 건식 세정기(Ultrasonic Dry Cleaning System, USC)를 개발, 제품 라인업에 추가했으며, 출시와 함께 국내외 유수 고객사에서 우수한 품질과 가격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에이아이코리아는 새로운 도약을 목표로 기업 인수 합병을 통해 2차전지 전해액 이송 시스템 시설 공사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기술력을 인정받았으며, 앞으로 더욱더 기술 개발에 노력해 고객 수요를 충족하는 기업이 될 것이다.

 

웹사이트: http://aik.co.kr/

 

 

 

 

728x90
반응형
LIST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