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업/에너지

[전력] 아모레퍼시픽, 3자간 전력거래계약(PPA) 체결

by TheCCE 2022. 6. 21.
728x90
반응형
SMALL

 

 

 

 

아모레퍼시픽이 한전, 에코네트워크와 제3자간 전력거래계약(PPA, Power Purchase Agreement)을 체결했다.

 

 

오산 아모레 뷰티 파크에 재생에너지 공급 예정인 에코네트워크 소유 영광중앙솔라 / 오산 아모레 뷰티 파크 태양광 패널

 

 

 

이번 계약으로 오산에 위치한 아모레 뷰티 파크는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인가를 거쳐 8월 1일부터 20년간 태양광 발전설비 용량 2.8MW 규모의 재생에너지를 공급받기로 했다.

 

제3자 PPA는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자와 아모레퍼시픽간 합의 내용을 기초로 한전이 발전사업자와 구매계약을, 아모레퍼시픽과의 판매계약을 각각 체결해 재생에너지 전력을 3자 간에 거래하는 제도다.

 

본 계약은 한전이 중개하는 형태이며, 이번 계약을 통해 아모레 뷰티 파크는 2021년 한전 공급 에너지량 기준 약 21%의 재생에너지를 추가로 확보했다.

 

 

설화수, 라네즈 등 아모레퍼시픽의 주요 제품을 생산하는 아모레 뷰티 파크는 이미 약 2.6MW 규모의 자체 태양광 발전 인프라를 확보한 상태이며, 태양광 전력이 생산되지 않는 시간대나 발전량이 부족한 상황을 고려하여 한전에서 녹색프리미엄으로 재생에너지 사용실적을 인정받고 있다.

 

여기에 제3자 PPA로 추가 재생에너지를 확보하면서 연내 재생에너지를 통한 100% 제품 생산이 가능해졌다.

 

 

728x90

 

 

 

계약 파트너인 에코네트워크는 신재생에너지 개발 및 환경 전문컨설팅 업체로 국내 최대 규모인 영광 100MW (에너지 저장 시스템 ESS 312MWh) 태양광발전소를 개발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의성, 상주, 벌교, 제주 등에도 MW급 태양광발전소를 보유하고 있다.

 

에코네트워크는 이번 제3자 PPA를 시작으로 RE100 이행을 위한 기업 연계형 태양광발전 비즈니스 모델을 기획하고 선도할 계획이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해 2030 지속가능경영 5대 약속을 공개하고 대자연과 공존하기 위한 하나의 약속으로 글로벌 생산사업장의 탄소 중립을 선언한바 있으며, 2025년까지 전사 재생에너지 사용률 100%를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반응형

 


 

 

 

 

2022.04.11 - [산업/에너지] - [전력] 국내 최초「3자간 전력거래구매(PPA) 계약」체결

 

 

[전력] 국내 최초「3자간 전력거래구매(PPA) 계약」체결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과 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조재천)는 7일 한전이 운영하는 K-RE100 이행 수단 중 하나로 2021년 6월에 도입된 제3자간 전력거래 계약(이하 제3자간 PPA)을 최초로 체

thecce.kr

 

 

 

 

 

 

728x90
반응형
BI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