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업/수송

[EV] 9월1일, 전기차 급속충전요금 현실화 조정

by TheCCE 2022. 7. 30.
728x90
반응형
SMALL

 

 

 

9월 1일부터 324.4원/kWh(50kW), 347.2원/kWh(100kW 이상) 적용

 

 

 

 

환경부는 9월 1일부터 환경부 공공급속충전기 충전요금을 현행 292.9원/kWh*(50kW), 309.1원/kWh(100kW이상)에서 324.4원/kWh(50kW), 347.2원/kWh(100kW이상)으로 현실화한다고 밝혔다.

 

* 전력량을 산정하는 기준 단위로 ‘킬로와트시’로 읽음

 

이번 요금조정은 전기차 충전요금 특례할인 종료, 전기요금 인상분 등을 반영한 것이다.

 

그간 환경부는 한국전력공사의 전기차 충전요금 특례할인 및 할인율의 단계적 축소에 따라, 운영 중인 공공급속충전기 충전요금을 조정해왔다.

 

 

< 한국전력공사 특례할인 및 환경부 급속충전요금 현황 >

 

구 분 ‘16년 ‘17~
’20.6
’20.7~
’21.6
’21.7~
’22.6
’22.7~
(충전요금은
9.1부터 적용)
한전 기본요금
(할인율)
- 100% 50% 25% 0%
전력량요금
(할인율)
- 50% 30% 10% 0%
환경부
급속충전요금
(원/kWh)
313.1 173.8 255.7 292.9(50kW)

309.1(100kW이상)
324.4(50kW)

347.2(100kW이상)

 

 

환경부는 올해 6월부터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전력공사 등 관계기관 및 관련 전문가 등과 충전요금 공동대응반(TF)을 운영하고, 간담회 등을 통해 공공급속 충전요금의 적정 수준 등을 논의했다.

 

이러한 논의를 거쳐, 공공급속충전기 요금은 특례할인 종료 영향의 절반 수준과 전기요금 인상분 등을 반영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조치로 전기차의 연료비는 50kW 급속충전기를 이용하여 1회 완충*할 경우 충전요금이 현재 20,503원에서 22,708원으로 약 2,200원(6.2원/km) 증가하게 되나, 동급 내연기관 자동차 연료비의 42~45% 수준으로 여전히 경제성이 유지된다.

 

* 70kWh 배터리 장착 전기승용차 기준

 

 

728x90

 

 

아울러, 환경부와 산업통상자원부는 전기차 사용자와 충전사업자 부담 경감을 위해 전기요금제도 개선과 전기차 구매보조금 인하 폭 축소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한국전력공사는 충전시설 기본요금 부담이 크다는 현장 의견을 반영하여, 일부 충전기에 대해 기본요금 산정방식을 현행 계약전력 방식에서 최대수요전력 방식 부과로 변경*하는 방안 등을 검토할 계획이다.

 

* 고압 자(子)수용 충전고객(대형건물·아파트 등에 설치된 충전기 중 모(母)고객과 변압기를 공동이용하는 충전기) 대상(전체 40%), 연간 약 60억원 기본요금 부담 절감 예상

 

- (계약전력) 고객의 설비용량을 기준으로 산정된, 고객이 계약상 최대로 사용할 수 있는 순간최대전력

- (최대수요전력) 고객이 일정 기간(일별, 월별, 계절별 등)에 사용한 순간최대전력 중 가장 높은 최대치

 

 

또한, 한국전력공사는 충전사업자가 연간 전력부하 사용 유형에 따른 적정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도록 상담(컨설팅*)을 추진한다.

* 전체 충전사업자 중 약 30%의 사업자가 요금절감 예상

 

 

환경부는 전기차 구매보조금을 지속적으로 축소했으나, 신규 구매자 부담 경감을 위해 내년도에는 구매보조금 인하 폭을 예년에 비해 완화해 전기차 보급에 차질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이번에 현실화된 충전요금은 결제시스템 반영, 충전요금 안내표시 부착 등 준비기간을 거쳐 9월 1일부터 적용된다. 

 

 

 

* 출처 : 환경부

 

 

반응형

 

 


 

 

 

 

2022.03.14 - [정책] - [ICT] 전기차충전기 QR코드 결제 서비스 개시

 

[ICT] 전기차충전기 QR코드 결제 서비스 개시

환경부는 티맵, 카카오모빌리티 등 민간 플랫폼사업자와 협력*해 3월 14일부터 스마트폰 카메라를 이용한 전기차충전기 정보무늬(QR코드**) 결제 서비스를 시작한다. * ‘전기차 충전시설 스마트

thecce.kr

 

 

 

 

2022.07.26 - [정책] - [UN] Secretary-General , ‘World Is in Deep Trouble’

 

[UN] Secretary-General , ‘World Is in Deep Trouble’

‘World Is in Deep Trouble’, Secretary-General Tells Ministers at Political Forum, Urging Them to do Everything Possible in Reversing Destructive Course 14 JULY 2022 Following are UN Secretary-Gene..

thecce.kr

 

 

 

 

 

728x90
반응형
BI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