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업/수송

[EV] GS커넥트, 서울 전기버스 급속충전 보조사업자 선정

by TheCCE 2022. 8. 5.
728x90
반응형
SMALL

 

 

 

 

 

 

전기차 충전 서비스 전문 기업 GS커넥트(대표 배재훈)가 서울특별시가 주관하는 ‘전기버스 급속충전기 설치지원 보조사업자’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보조사업자는 총 5개 사로, GS커넥트는 서울 시내 전기버스의 보급 활성화를 위한 급속충전기 설치에 앞장설 예정이다.

서울시는 전기 차량의 보급 확대를 위해 지속해서 완속 및 급속 충전기 설치지원 사업자를 선정하고 있다.

 

이번 전기버스 급속충전기 설치지원 사업의 경우 시내버스는 최대 출력값이 300㎾ 이상, 마을버스는 150㎾ 이상을 기준으로 총 112기 설치를 계획 중이다.

이에 GS 커넥트는 올해 서울시의 전기차 완속 충전기 설치·운영 지원 사업자와 전기 택시용 급속충전기 설치지원 보조사업자, 환경부 완속 충전기 보조 사업의 사업 수행기관 6년 연속 선정에 이어 또다시 보조사업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누렸다.

 

반응형


GS커넥트는 전기차 충전 서비스 전문 기업으로, 2017년부터 충전 서비스 브랜드 지차저(G-charger)를 통해 현재 전국에 약 1만3000여 기의 충전기를 설치 및 운영하고 있다.

 

이미 서울 및 경기 지역 마을버스 일부를 대상으로 자체 투자를 통한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처럼 보조금 사업 외에도 자체 투자를 통해 충전 인프라 무상 보급에 힘쓰는 GS커넥트는 지속적으로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의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대 정책에 참여해 주요 전기차 충전사업자로 자리 잡았다.


GS커넥트는 에너지 전문 기업인 GS에너지와 ICT 인프라 전문 기업인 지엔텔이 합작해 2021년 출범한 ‘전기차 충전 인프라 서비스’ 기업이다.

 

GS커넥트는 충전기 인프라 구축의 풍부한 경험과 최고의 기술력으로 전국 어디에서나 편리하게 전기차를 충전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충전 서비스 브랜드인 ‘지차저(G-charger)’를 통해 6년 여간 환경부 지정 충전 사업자로서 안정적이고 저렴하게 충전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2021년 말 기준 회원 수 약 5만 명에 약 1만3000여 기의 충전기를 운영 중이다. GS커넥트는 2025년까지 5만 여기의 충전기 운영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공용 충전기 무상 설치 등의 적극적인 투자도 진행하고 있다.

 

 

 

 


 

 

 

 

2022.07.19 - [산업/농업] - [양식] GS건설, 순환방식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 착공

 

[양식] GS건설, 순환방식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 착공

GS건설은 19일 부산 기장군에 위치한 부경대학교 수산과학연구소에서 송상근 해양수산부 차관,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대표와 이병진 부산광역시 행정부시장, 이상도 에코아쿠아팜 대표 등

thecce.kr

 

 

 

 

 

728x90
반응형
BI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