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업

[EV] 광주글로벌모터스, 전기차 생산 선언

by TheCCE 2022. 9. 22.
728x90
반응형
SMALL



 

내년 준비 착수 2024년 본격 양산 체제 돌입
생산 다변화 통해 안정적 사업기반 구축 기대
  

 

창사 3주년을 맞은 광주글로벌모터스가 누적 생산 4만5천 대를 돌파하는 등 순항하고 있는 가운데 내년부터 전기차 생산 준비를 시작해 오는 2024년 본격 양산에 돌입한다.

 


< GGM 전기차 생산 계획 >

 

2022년 하반기 전기차 개발 및 생산 검토
2023년 전기차 생산 보완설비 발주 및 공사  /  하반기부터 단계별 인력 채용
2024년 험생산 준비 및 하반기 양산 돌입  /  전기차 생산 일정에 맞춰 2교대 운영

 

 

지난 2019년 9월 20일 설립한 광주글로벌모터스(GGM, Gwangju Global Motors)는 20일 오후 2시 50분 본사 대운동장에서 열린 창사 3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밝히며 제2의 도약을 선언했다.


광주글로벌모터스



광주글로벌모터스가 이처럼 전기차 생산 일정을 최대한 앞당기기로 한 것은 친환경 자동차 위주로 변화하는 시장의 흐름과 국내 경차 시장의 한계를 넘어서기 위한 것이다. 

 

즉, 내연기관 자동차와 친환경 자동차를 병행 생산하는 다변화를 통해 안정적인 사업기반을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 광주글로벌모터스 사업구조 >

 

캐스퍼

 

광주글로벌모터스

설립 자본금 2300억원

총 투자자 36개사
(재)광주그린카진흥원(광주시) : 483억원 (21%)

현대자동차 : 437억원 (19%)

광주은행 : 260억원 (11.3%)

지역기업 부영주택, 호반건설, 중흥건설 등과
호원, 지금강 등 자동차 부품사 등 투자

 

 

 

728x90

 

 

실제 현재 국내 경차 시장은 10만대 내외 규모로 형성돼 있지만, 전기차 수요에 대한 시장의 욕구는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따라서 광주글로벌모터스의 전기차 생산은 시장 확대를 통한 생산량 증가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GGM은 올해 5만 대 생산 목표를 세우고 이를 향해 순항하고 있지만, 자동차 생산 전문기업인 만큼 안정적인 위탁 생산 물량을 확보하는 게 중요하다.

광주글로벌모터스는조기에 전기차 생산 준비에 전력을 다하고 전기차 양산과 연계해 2교대 인력을 운용할 방침이다.

광주글로벌모터스가 전기차 생산을 통해 시장을 확대하면 중장기적으로 기업이 한 단계 더 발전하고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에도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반응형

 

 




 

 

2022.02.24 - [산업/제조] - [광주] 전국 최초 ‘전기차 배터리 인증센터’ 준공

 

[광주] 전국 최초 ‘전기차 배터리 인증센터’ 준공

친환경자동차의 심장 ‘배터리’ 국내 유일 광주에서 전 항목 시험·인증 가능해졌다 전국 최초 친환경자동차·부품인증센터 배터리 시험동 빛그린산단에 준공 강화된 배터리 안전기준 1

thecce.kr

 

 

 

 

2022.01.28 - [산업] - [친환경차] 광주시, 광주형 일자리 시즌 2 시동

 

[친환경차] 광주시, 광주형 일자리 시즌 2 시동

산학·연·관 자동차 전문가 등 9명으로 시즌 2TF 구성 미래차 전환·범 정부 지원 확보 방안 논의 친환경 부품공장 유치 및 가치사슬에 지역 부품기업 참여 전략 마련 등 제2의 광주형 일자리 친환

thecce.kr

 

 

 

 

728x90
반응형
BI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