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업/ESG

[ESG] 폴 바셋, 커피 업계 최초 ‘전자영수증’ 전면 도입

by TheCCE 2022. 9. 23.
728x90
반응형
SMALL

 

 

 

 

매일유업이 운영하는 스페셜티 커피 전문점 폴 바셋이 26일부터 업계 최초로 ‘전자영수증’을 전면 도입해 종이 영수증을 완전히 없앤다.

 

 

 


기존에 멤버십 회원들에 한해 전자영수증을 발행한 일반적인 방법과는 다르게 비회원 고객들에게도 전자영수증을 발행하는 것이 이번 서비스의 가장 큰 특징이다.

 

폴 바셋 전자영수증은 발급을 원하는 고객에게 발행되며, 결제 단계에서 서명 패드에 간단히 전화번호만 입력하면 카카오톡 알림 톡 또는 문자 메시지로 발송된다.
 

폴 바셋은 그간 매년 1200만 건 정도의 종이영수증을 발행했는데, 이를 길이로 환산하면 2484km정도다.

 

이번 전자 영수증 도입으로 한라산의 1273배가 넘는 길이의 종이영수증을 완전히 없애 연평균 약 54톤의 종이를 아낀다는 데서 큰 의미가 있다.

 

특히 회원 가입 등의 별도 절차 없이 휴대폰 번호만으로도 수령할 수 있는 서비스로 고객 편의성도 높였다.

한편 폴 바셋은 2021년부터 ESG 경영 활동에 본격적으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전 매장에 친환경 종이컵을 도입한 것은 물론, 최근에는 버려지는 커피 박스를 재활용한 매장용 트레이를 개발해 전 매장에 도입했다.

 

 

반응형

 


 

 

 

 

2022.09.15 - [산업/제조] - [포장] 한국제지, 생분해 포장재 ‘그린실드’ 아워홈 공급

 

[포장] 한국제지, 생분해 포장재 ‘그린실드’ 아워홈 공급

한국제지(대표이사 안재호)가 친환경 비즈니스 사업에 박차를 가하는 가운데 재활용·생분해되는 종이 포장재 ‘그린실드(GreenShield)’가 올해 매출 2조원을 목표로 하는 대표 급식 기업 아워홈

thecce.kr

 

 

 

 

2022.09.15 - [기업/ESG] - [ESG] 삼성전자, ‘2050 탄소중립’ 선언

 

[ESG] 삼성전자, ‘2050 탄소중립’ 선언

삼성전자가 초저전력 반도체·제품 개발 등 혁신 기술을 통해 기후 위기 극복에 동참하고 2050년 탄소중립을 달성한다. 삼성전자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新 환경경영전략’을 발표하고, 경영의

thecce.kr

 

 

 

 

 

728x90
반응형
BI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