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송

[EV] 대전·세종·오송 구간, 2층 전기버스 도입

by TheCCE 2022. 10. 24.
728x90
반응형
SMALL

 

 

 

 

 

11월 14일부터 B1 노선(대전~세종~오송)에 2층 전기버스 도입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이성해, 이하 대광위)는 2층 전기버스 2대가 대전역에서 세종시를 거쳐 오송역까지 운행하는 B1 노선(구 1001번)에서 11월 14일(월)부터 운행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는 그 동안 수도권에서만 운행해오던 2층 전기버스가 지방대도시권에 도입되는 최초의 사례이며, 향후 대전권 이외의 다른 대도시권으로도 적극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 저상 2층 전기버스 대전-세종-오송역 B1 노선(구1001번) >

 

대전-세종-오송, 저상 2층 전기버스 B1노선 (구 1001번)

 

 

< B1 노선 운행 2층 전기버스 >

 

 

 

 

 

728x90

 

 

 

 

이번에 B1 노선에 도입되는 2층 전기버스는 여객수송량을 대폭 확대하고,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 및 대기환경을 개선하기 위하여 대광위에서 추진 중인 ‘친환경 대용량 2층 전기버스 보급사업’을 통해 도입되었다.

 

승객 좌석이 70석(1층11석, 2층59석)으로 기존 좌석버스(41석) 대비 30석 가량 확대된 2층 전기버스 2대가 B1 노선에서 추가로 운행함에 따라 해당 노선의 출퇴근 시간 극심한 혼잡도가 대폭 완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2층 전기버스는 국산 좌석버스 중 유일하게 저상버스 형태로 제작되어 교통약자 이동편의 제고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 2층 전기버스 교통약자 편의 설비 >

 

휠체어용 슬라이딩 램프 / 휠체어 탑승 (최대 2대) / 유모차 탑승

 

 

< 2층 전기버스 내부공간 >

 

1 층 실내 (11석 ) / 전후방 계단 / 2층실내 (59석 )

 

 

< 2층 전기버스 주요 안전장치 >

 

▶ 전방충돌방지보조
(FCA:Foward Collision Avoid Assist)

전방충돌 위험 발생 시 자동제동을 통해
충돌회피 및 피해경감
▶ 차선이탈방지경고
(LDW:Lane Departure Warning)

차선에서 차량 이탈 시 운전자에게
경고(속도 60km/h 이상에서 작동)

▶ 차량자세제어장치
(EBS-VDC:Electronic Brake
System-Vehicle Dynamic Control)

주행 중 차량자세감지를 통해 모터출력
및 브레이크를 제어하여 주행안정성 확보

▶ 모니터링시스템
(AVM:Around View Monitoring)

전후측방 센서 및 초광각카메라를
이용한 360o 어라운드뷰를 통해
주변 보행자 및 차량과의 충돌 방지

▶ 전방 통과높이 장애물 경고시스템

전방센서(Lidar센서3EA)를 적용하여
차량의 상부 충돌 사전 경고

 

 

대광위는 2층 전기버스의 본격적인 운행에 앞서 안전하고 원활한 운행을 위하여 이장우 대전광역시장 등과 함께 합동 점검 및 시운행을 10월 25일(화)에 실시할 예정이며, 휠체어 탑승 슬라이딩 램프 등 교통약자 편의기능과 전방충돌 방지장치 및 2층 탈출구 등 승객 안전장치를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 출처 : 국토교통부 

 

 

 

반응형

 

 


 

 

 

 

2022.02.12 - [산업] - [수소] 전국 최초, 광역 부울경 수소버스 운행

 

[수소] 전국 최초, 광역 부울경 수소버스 운행

“전국 최초, 수소버스 부울경 달린다” 환경부, 부·울·경, 현대차 등 수소버스 보급 확대 업무협약 체결 광역 수소버스 운행으로 부울경 메가시티 출범 ‘신호탄’ 울산시는 ‘

thecce.kr

 

 

 

 

 

728x90
반응형
BIG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