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SMALL

 

 

 

 

GS리테일은 청년들의 소셜벤처 창업을 지원하는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 5기 참가자를 공개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는 지속 가능한 환경 제조 분야 내 소셜벤처와 스타트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GS리테일의 사회공헌 활동이다. 2017년 ‘소셜임팩트 프로젝트’로 시작해 현재까지 총 39개의 창업 팀을 배출했다.

이번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 5기는 4월 13일까지 모집하며, 참가자는 환경 제조 사회 혁신 창업 기반을 위한 ‘실전 교육’과 사업 구체화를 위한 ‘집중 교육’ 등 실전 창업 교육을 받을 수 있다.

교육 과정은 올해 5월부터 9월까지 약 4개월 동안 온라인 비대면 교육과 1대1 창업 코칭으로 진행된다. 현직 창업 코치와 법률 전문가 및 GS리테일 임직원 및 현직 MD가 각각 특강과 비즈니스 맞춤형 멘토링으로 창업 팀의 성장을 이끈다. 또 창업 팀의 사업 성과에 따라 GS리테일의 인프라를 활용해 자원 연계와 판로를 직접 지원할 예정이다.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 5기는 환경 제조 분야 소셜벤처 1~3년 차 초기 창업팀 또는 개인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서류 마감 전인 4월 6일(수) 오후 4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GS리테일 에코 소셜임팩트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는 온라인 기초 교육에 참여하면, 프로젝트 소개와 꿀팁 및 1~4기에 참여한 창업 팀의 사례를 들을 수 있다. 기초 교육 과정은 앞으로 프로젝트 참여를 희망하는 예비 창업가도 제한 없이 참여할 수 있다.

 

 

 

반응형

 

 


한편 GS리테일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를 통해 많은 청년 창업 팀이 성장하고 있다. 두 명의 워킹맘이 창업한 ‘토투컴퍼니’는 환경 오염 문제를 해결하고 경력 단절 여성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생리대를 기획했다. QA 담당자의 도움으로 까다로운 TV 홈쇼핑 인증 절차를 통과하고, GS샵에서 유기농 순면 커버 생리대 ‘피아’를 판매하고 있다.

‘다정한마켓’은 국내 친환경 못난이 농산물을 활용해 건강하고 안전한 반려동물 간식을 만들고 있다. 맛과 영양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지만 크기와 모양새로 탓에 못난이 농산물로 분류되는 문제를 해결하고자 반려동물 간식을 만들었다. 소셜임팩트 프로젝트를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고도화하고, GS샵 판로 지원 혜택을 받았다.

‘리필리(refeely)’는 친환경 종이팩 패키지 솔루션을 제공하는 소셜 벤처로, 일반 플라스틱보다 3배 저렴하고 100% 재활용 가능한 종이팩 용기에 생활용품과 화장품을 담아 생산 제조한다. ‘트레드앤그루브’는 페타이어를 업사이클링해 패션 제품을 생산하는 창업팀으로 폐타이어의 소각·매립될 경우 발생하는 대기, 토오염을 해결하는 데 일조하고 있다.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 5기에 관한 자세한 신청 방법과 관련 내용은 GS리테일 에코 소셜임팩트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GS리테일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

GS리테일 에코 소셜임팩트 프로젝트

gsretailsip.co.kr

 

 

 

 

 

728x90
반응형
LIST